[ETC] 20만원짜리 E5-2600V2 컴입니다

twopaik   
   조회 1248   추천 1    

개조제온으로 컴에 어쩌다가 입문했습니다. 뭐, 고성능 씨퓨(개조제온이 유행할때도 이미 고성능은 아니었지만)라는 막연한 환상과 지루하고 반복적인 직장생활, 일상 속에서 취미삼아 뭐라도 그냥 만지작거리고 싶은 동기로 시작했던 것 같습니다(그 당시 쓰고 있던 삼성 슬림피씨 G630이 하도 느려서 스트레스 받고 있었던 것도 한 몫 했습니다).

개조제온놀이로 가지고 놀던 부품은 모두 여기 회원님들께 나눠드렸습니다.

지금 나오는 신형 부품들이 훨씬 좋지만 컴이란건 그저 인터넷이나 하고 영화파일이나 돌리면 그만인 저같은 사람에게는 신품보다는 중고 부품들을 여러 달에 걸쳐 모은 후 부품이 다 모이면 만들어보는 골방노인네 놀이도 재미 있습니다(궁상 떨고 있습니다. 인정... 그런 점에서 이 사이트는 정말로 가입 잘했다고 생각... 사기 한 번 당한 적 없었고, 심지어는 입금도 하지 않았는데 송장 보내주시는 회원님도 계셨고...).

V3나 V4는 씨퓨가 너무 비싸서 지금 당장 못하고 있고 V1, V2라도 써보고 싶어서 하나 둘 씩 모으고 모아서 마지막으로 씨퓨까지 모았습니다. 그리고 어제 부품을 17,000원짜리 케이스에 담았습니다.

E5-2630LV2

기가바이트 X79

삼성, 엘피다, 듣보잡 DDR3 2GB 4개

조텍 GT530

플렉스터 SSD 120GB

성호 300W PSU(8핀 CPU 케이블이 없어서 강원전자 power 4P x2 mainboard 8p로 연결)

데이븐 케이스

윈도우10 키 없이 설치해서 대충 써봤는데, 지금 쓰고 있는 i7-2600보다 느린것 같아요 ㅠㅜ. 

데스크탑 시퓨와 서버용 그것이 서로 하는 일이 다르다고 해도...

컴알못
짧은글 일수록 신중하게.
e5472 10-09
코어, 스레드는 더 많아도 클럭이 많이 낮아서 그런가보네요..
회원K 10-09
2.4Ghz vs 3.4Ghz... 클럭빨은 무시 못하는 것 같습니다.
WillyKim 10-10
역시.. 차나 컴퓨터나 클럭빨은 무시 못하겠네요..
성호 300W 파워가 압권이네요. 싱글 CPU에 E5-2630L TDP가 60W라 저전력인데다 그리고 SSD 1개와 TDP 50W수준의 비디오카드 해서 저전력의 조용한 워크스테이션을 만드셨군요 축하드립니다. 서버용 CPU와 데스크탑 CPU가 하는일은 운영체제와 응용프로그램의 역할이므로 동일한걸 사용하면 사실 하는일도 똑같습니다.
     
twopaik 10-10
아. 그렇군요. 씨퓨 파신 분이 써버에서 나온거라고 하셔서... 잘 배웠습니다.(^^)(__)
씨퓨쿨러와 파워팬은 조용한데, 케이스쿨러가 웅웅거려서 조용하지는 않네요 (ㅜㅡ) 싼 케이스라 그런가봐요.
          
추가적으로 서버의 하드웨어 의미를 부여 할려면 리던던시 파워(파워가 2개이상 꽂히는 형태)와 ECC메모리사용(1비트 오류 자동수정), 서버용OS 사용(윈도 서버 혹은 Linux 등 Unix계열 운영체제사용), 그리고 복수 배열 독립 디스크(RAID, Redundant Array of Independent Disks, from 위키)를 고려하시면 될겁니다. 케이스 쿨러는 조용한걸로 교체 하시지요~ 배보다 배꼽이 비싼 똥색쿨러(녹투아)라고 조용한 쿨러가 있습니다.
               
twopaik 10-16
저는 컴초보라 말씀하시는 서버의 개념조차 모릅니다... 그냥 저렇게 만들어놓고 째려보면서 자기만족하고 있는 중입니다. '제온 씨퓨니까 그냥 좋은 컴이겠구나' 하구요.
컴 성능 측정, 다른 컴과 비교, 어느 프로그램 수준까지 돌아가는지... 이런거는 너무 어렵습니다. ㅎ
가지고 놀다가 필요한 사람 있으면 주려구요.
알파고 10-10
인제  케이스를 E-ATX로 바꾸면  뭔가 뽀대가  나겠네요..
권짱 10-16
질문드립니다. 윈도우 10 정상 설치되나요?
     
twopaik 10-16
네. 마소홈에서 윈도우 10 설치디스크 USB로 받아서 크린설치했습니다. 다만 윈도우10 키 없이 설치했습니다.




제목Page 1/246
05-29   127087   회원K
10-15   967   회원K
10-17   281   맑은부철
10-16   277   토마토킹
10-13   631   송주환
10-09   1249   twopaik
10-07   1245   알파고
10-05   1131   susemi
10-04   1323   김강호
10-04   804   주뇽s
10-01   848   김건우
09-29   731   이선규
09-27   1000   박문형
09-22   1481   dongcheol
09-22   1411   dongcheol
09-19   1203   박문형
09-19   1200   박문형
09-12   1879   츄네다
09-11   1761   경박한시민
09-11   1593   김건우
09-08   2091   황혼을향해
09-08   1724   츄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