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바라기 죽음

   조회 6865   추천 0    


긴 장마 중간에 오늘 오랜만에 해가 떠서 베란다 밖에 걸고 햇빛 좀 쐬어주었는데, 

돌아오니 글쎄 줄기가 부러져 있네요.

떡잎이 났던 자리가 옴폭 말라 쪼글아들어서 꺾인 것 같습니다. 후..


오늘은 해가 떴는데 왜 바라보질 못하니.. ㅠ


dateno1 2023-07
자라나는 새싹에게 요즘 날씨는 견디기 힘들었나봅니다 (묵념)
2CPU수원장 2023-07
헉 얼마나 힘들었을지 ㅡㅡ
ㅜㅜ
수고하셨습니다.
오늘 너무 더웠어요.

해바라기 였다가 다음 생에 뭘로 태어나야 행복하려나요?
안철현 2023-07
실내(그늘)에서 새잎이나거나 싹이난 식물을
바로 강한 햇빛에 노출시키면 식물에 일광화상이 발생합니다. ( 식물잎이 타거나 줄기가 말라버립니다. )
그늘, 반그늘, 약한 양지, 땡양지 순서로 약 4~5일 적응을 시켜야하는데..

아마도 강한 햇살을 견디지못하고 약했던 허리부분이 시들면서 꺽여버린것 같네요.

애도의 묵념을...
위로의 댓글 감사드립니다. 다음에는 더 잘 키워보겠습니다.


제목Page 22/81
2015-12   1163680   백메가
2014-05   4614990   정은준1
2023-08   3878   노말
2023-08   6738   노말
2023-08   6278   광주동키호테
2023-08   6607   광주동키호테
2023-08   6601   노말
2023-08   6677   광주동키호테
2023-08   5612   노말
2023-08   4056   정상백
2023-08   3902   광주동키호테
2023-08   3935   정상백
2023-08   4037   광주동키호테
2023-08   3186   노말
2023-08   4241   정상백
2023-08   5830   노말
2023-08   5181   광주동키호테
2023-08   5809   노말
2023-08   5460   광주동키호테
2023-08   5910   노말
2023-08   4873   광주동키호테
2023-08   4068   노말